default_setNet1_2

이이경♥정인선, 비밀교제 中 서로의 뽀뽀신 모니터 "예쁘네…" 뻘쭘·어색 기류

기사승인 2018.04.17  16:12:25

공유
ad43
   
▲ 이이경 정인선 열애 (사진: JTBC) ⓒ뉴스타운

[뉴스타운=김세정 기자] 배우 이이경과 정인선이 열애 중이다.

17일 한 매체는 이이경과 정인선이 1년 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후 이이경과 정인선의 소속사 측은 즉각 열애를 인정하는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이이경과 정인선은 오늘(17일) 종영 예정인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에 함께 출연하고 있던 터라 이번 열애설에 더욱 뜨거운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최근 방송된 '으라차차 와이키키' 코멘터리 회차에서는 이이경과 정인선이 극중 각자의 파트너와 나눈 뽀뽀신을 함께 시청하며 다소 뻘쭘하고 어색한 분위기를 나타내기도 했다.

먼저 이이경과 고원희의 술집 애정신이 VCR에 나오자 고원희는 "이거 예고편에 나올 때 조금 설레였다"라고 말했다. 이에 정인선은 VCR을 빤히 바라보다 "어 맞아"라고 작게 맞장구를 쳤다.

이어 정인선과 김정현의 가상 결혼식 애정신이 틀어졌다. 정인선은 "이걸 이렇게 같이 보니까 좀 이상하다"라며 쑥쓰러워했다. 반면 이이경은 "조명도 그렇고 너무 예쁘네"라고 나지막히 칭찬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이경과 정인선의 열애 소식에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청자들과 팬들의 열띤 축하가 이어지고 있다.

김세정 기자 ent@newstown.co.kr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7
default_news_ad4
ad44

인기기사

ad31
ad46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