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질문 투혼' 강유미, "어려운 질문 계속 던져야 하나 고민 많았다"…외강내유의 정석

기사승인 2018.03.14  18:22:01

공유
ad43
   
▲ 강유미 (사진: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뉴스타운

[뉴스타운=김하늘 기자] 개그우먼 강유미가 대중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강유미는 14일 검찰 조사를 앞두고 서울중앙지검을 방문한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다스는 누구 겁니까?"라는 질문을 던졌다.

이날 특보를 위해 활약한 강유미는 주변 사람들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은 채 당당한 모습으로 검찰청을 앞을 누벼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두려울 것이 없다는 태도로 어려운 질문을 던지는 강유미의 용기가 많은 화제가 되고 있지만 그녀는 앞서 "질문을 던지는 것에 대해 많은 고민을 해야 했다"고 밝힌 바 있어 더욱 눈길을 끈다.

지난달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진행했던 강유미는 "내가 이걸(질문 던지는 것) 계속 해야 하나. 한다면 왜 해야 하나 고민을 했다"며 "나는 '정알못(정치를 알지 못함)'이기 때문에 정치적 입장이란 것은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강유미는 "무서워서 그만두는 것은 비겁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건 코미디야'하면서 두려움을 떨친다"며 "나는 인터뷰를 통해 블랙코미디를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나에게는 또다른 코미디 무대다"고 밝혔다.

또한 강유미는 "나는 코미디언으로서의 자부심을 느낀다"며 "코미디가 힘이 있다. 웃음은 인생의 활력과 양념이 된다. 웃음은 세상 어디에도 필요하다"고 전해 이목을 모으기도 했다.

한편 개그우먼 강유미는 최근 한 시사예능에 출연하며 이목을 모으고 있다.

김하늘 기자 ent@newstown.co.kr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7
default_news_ad4
ad44

인기기사

ad31
ad46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