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안희정, 성범죄로 고소장 제출 소식 접한 이정미 여당에 분통 "조사 안하고 있었나…납득할 수 없어"

기사승인 2018.03.14  12:26:52

공유
ad43

- 안희정 고소장 제출

   
▲ 안희정 고소장 제출 (사진: MBC 뉴스) ⓒ뉴스타운

[뉴스타운 = 최진욱 기자]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게 성범죄 피해를 입은 피해자가 고소장을 제출한다고 밝혀 화제가 되고 있다.

13일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는 "피해자 A씨를 대신해 오는 14일 안희정 전 충남지사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이라며 "고소장 제출 이후에도 A씨를 물심양면으로 돕겠다"고 전했다.

이처럼 안희정 전 지사에 대한 수사가 임박했다는 소식에 이정미 정의당 대표는 여당이 그의 성범죄와 관련해 조사를 하지 않았다는 사실에 분노를 금치 못하고 있다.

이정미 대표는 "안희정 전 지사가 권력을 이용한 전형적이고 잔인한 성범죄를 저질렀다"면서 "진술이 나왔음에도 조사도 없이 제명 및 출당 조치만을 취한 여당의 대처는 납득할 수 없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 대표는 "이번 사건으로 직면한 정치 세력은 위기관리를 우선 순위로 삼아서는 안된다"며 "사실을 밝히는 것이 최우선이 돼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와 같이 이 대표가 안희정 전 지사 성범죄 사건과 관련해 여당을 비난하자 일부 대중들은 동조하며 해당 사건에 대한 면밀한 수사를 요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최진욱 기자 ent@newstown.co.kr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44

인기기사

ad31
ad46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