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트럼프, ‘올바른 조건에서만 북한과 대화 가능’

기사승인 2018.02.27  14:33:36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중국은 대북 문제에 잘해주고 있는데 러시아는 그렇지 않아

   
▲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은 북한을 매우 강경하게 대해왔다”면서 “중국 역시 잘 해주고 있다”고 말하고, “중국은 북한 문제와 관련해 과거 어느 때보다도 더 많은 일을 해왔으며, 이는 자신이 시진핑 주석과 좋은 관계를 갖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뉴스타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각) 백악관에서 주지사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이 대화 의지를 밝힌 것과 관련, 지켜보자면서 ‘올바른 조건(right condition, 혹은 적절한 조건)’ 아래에서만 대화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전에도 언급했듯이 트럼프 대통령은 과거 25년 동안이나 (북한과) 대화를 해왔으나 어떤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그는 북한이 “전날 대화를 원한다고 말한 것을 들었다면서, 미국 역시 대화를 원하지만 올바른 조건하에서만 그렇다”고 강조하고, “이런 조건이 갖춰지지 않는다면, 대화를 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클린턴 행정부는 북한에 수십억 달러를 제공하고, 어떤 것들을 쥐어줬으나, 북한은 합의서에 서명한 바로 다음날 이를 어겨버렸다”면서 “북한은 다시 핵 관련 연구를 재개했다”고 지적하고, “이는 끔찍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지 W. 부시 행정부 역시 아무것도 하지 않았고, 버락 오바마 행정부 역시 뭔가 하고 싶었지만 하지 않았다”며 역대 정권이 대북 정책을 비판했다.

이어 그는 “자신은 북한을 매우 강경하게 대해왔다”면서 “중국 역시 잘 해주고 있다”고 말하고, “중국은 북한 문제와 관련해 과거 어느 때보다도 더 많은 일을 해왔으며, 이는 자신이 시진핑 주석과 좋은 관계를 갖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러시아는 이와 달리 나쁘게 행동하고 있다”며, “중국이 북한으로부터 빼낸 것들을 북한에 넣어주고 있다”고 지적하고, “하지만 러시아 역시 (북한 문제가) 해결되는 것을 보고 싶어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욱 대기자 mobacle@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