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경북도지사의 행정철학 반영, ‘공약평가 배심원단’ 첫 회의

기사승인 2018.10.12  18:20:37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도민 배심원단’운영, 공약 수립부터 평가까지 경북도민이 중심

   
▲ 경상북도 도민배심원 회의 ⓒ뉴스타운

경북도는 민선 7기 변화의 새바람을 일으킬 공약의 구체적인 실천 계획 확정에 앞서 지역의 문제를 가장 가까이에서 체감하고 있는 일반 도민으로 구성된 ‘공약 평가 배심원단’의 첫 회의를 12일 도청 회의실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공약 평가 배심원단’ 회의는 일자리와 아이, 농촌과 관광을 핵심으로 하는 민선 7기 공약의 구체적인 로드맵을 점검하고 당초 선거공약 중 대내외적 여건 변화에 따라 조정이 필요한 일부 공약을 도민의 입장에서 심의하고 더 나은 방안을 찾기 위해 개최된 것으로 이번 1차 회의에서는 위촉장 수여, 민선7기 경상북도지사 공약 실천 계획 발표, 매니페스토운동과 도민 배심원제 기본교육, 배심원단의 역할 설명, 분임토의 순으로 진행했으며, 오는 10월 19일 열릴 2차 회의와 11월 2일로 예정된 마지막 3차 회의를 거쳐 공약 사항을 최종심의 및 확정한다.

도민 배심원단은 성별․연령별, 지역별 인구비례 등을 고려해 무작위 추출방식으로 대표성 및 참여 기회의 평등성을 확보했으며, 심층 전화면접을 거쳐 공약 점검과 조정에 대한 최종 승인권을 행사할 지위를 부여받는 최종 엄선된 50명으로 구성했으며 배심원단이 권고 한 개선방안은 도의 실무부서 검토를 통해 공약에 반영하고 12월 중 도청 홈페이지를 통해 결과를 공개 할 예정이며 경북도는 분기별 공약이행 실태평가와 사업별 성과보고회 등을 통해 공약 진행상황을 정기적으로 공개할 방침이다.

배심원단 운영은 배심원들이 공약 현황을 평가하고 개선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직접 학습하고 토의하는 과정을 거치게 되며 전문가와 시민단체 활동가로 구성된 촉진자도 함께 토론에 참여해 결과의 신뢰성을 한층 더 높인다.

이렇게 공약이 확정 되면, 공약의 수립부터 조정, 확정 및 평가까지 전 단계에 걸쳐 도민이 중심이 되어 지역사회의 혁신을 이끌어 내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의 행정철학이 반영되는 것이다.

한편, 이번 공약실천계획서는 도지사 취임 전 주요정책 현장토론회와 ‘경북잡아위원회’의 60여 일간 활동으로 수립된 도정운영 4개년 계획을 바탕으로 구제화된 것이다.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공약의 주인은 도민들인 만큼 쓴 소리도 마다하지 않고 가감 없이 조언 해 주시면, 함께 고민하고 소통해 지역의 문제를 하나하나 풀어나가겠다”며 “이번에 확정되는 공약들은 현장에서 체감 할 수 있도록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강문 대기자 lkm447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