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김경수, 경남도지사 두고 김태호 후보와 각축전 "이대로 무너질 수 있겠다…절박"

기사승인 2018.06.14  01:54:03

공유
ad43
   
▲ (사진: JTBC) ⓒ뉴스타운

경남도지사 후보들이 치열한 싸움을 벌이고 있다.

13일 경남도지사 자리를 두고 김경수 후보와 김태호 후보의 양상구도가 가열되고 있다.

선거 결과가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김경수 후보가 경남도지사에 당선되기 위해 남다른 공약을 내세웠던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6·13 지방 선거를 앞두고 선거 활동을 펼쳤던 김경수 후보는 최근 한 매체를 통해 "보수와 진보가 따로 없다"며 민생 살리기를 당선 공약으로 내세웠다.

당시 그는 "운명을 바꿔야 한다는 절박함이 컸다"며 출마 이유를 밝혀 이목을 모았다.

이어 "이대로 가다가는 경남이 무너질 수도 있겠다는 심각한 위기감마저 느끼고 있다"며 남다른 각오를 보이기도 했다.

여준영 기자 ent@newstown.co.kr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7
default_news_ad4
ad44

인기기사

ad31
ad46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