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성추행 폭로' 양예원, 재유포에 대중 공분 "사진 없다니 자세히 묘사까지 해줘"

기사승인 2018.05.18  00:22:31

공유
ad43
   
▲ 성추행 폭로 양예원 (사진: SBS / 온라인 커뮤니티) ⓒ뉴스타운

[뉴스타운 = 한겨울 기자] SNS 유명인 양예원이 자신의 성추행 사실을 고발했다.

양예원은 17일 자신의 SNS에 과거 성범죄 피해를 입었던 사실을 고백해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날 양예원은 "이 얘기를 꺼내기까지 많은 고민을 했다"며 "3년 전 피팅모델 아르바이트를 하기 위해 방문했던 곳에서 속옷만 입은 채 촬영을 강요당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양예원은 "수 많은 남성들 앞에서 촬영 하는 것을 거부하니 협박을 했다"며 "너무 무서워 촬영 때마다 울었다"고 말해 큰 충격을 안겼다.

그러나 이후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양예원의 사진을 공유해달라는 글이 업로드돼 논란이 됐다.

심지어 해외 성인물 사이트에는 양예원의 이름이 상위에 오르는 등 심각한 상황이 이어져 일각에선 해당 누리꾼들을 향해 비난을 쏟기도 했다.

그러나 양예원의 고백에도 해당 스튜디오 관계자 측은 억울함을 호소해 이목을 모았다.

한겨울 기자 ent@newstown.co.kr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7
default_news_ad4
ad44

인기기사

ad31
ad46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