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어바웃타임' 한승연, 파트너 性범죄 사건 탓 출연분 삭제 "벌써 두 번째…"

기사승인 2018.05.17  03:12:02

공유
ad43
   
▲ '어바웃타임' (사진: tvN) ⓒ뉴스타운

 

배우 한승연이 '어바웃타임'의 파트너 남배우가 성범죄 사건을 저지른 탓에 출연분을 전면 삭제하게 됐다.

16일 배우 이서원이 동료 여배우를 성추행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그로인해 이서원은 21일 첫방송을 앞두고 있던 tvN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에서 하차하게 됐다.

그의 부재로 난감한 상황에 처한 것은 다름아닌 파트너 한승연. '어바웃타임'에서 한승연은 극중 이서원과 상사-부하 직원 관계로 '직장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었다.

그러나 이서원의 출연분이 삭제됨에 따라 자동적으로 한승연도 새로운 파트너와 함께 모든 촬영분을 재촬영하게 됐다.

한승연은 앞서 JTBC '청춘시대2' 사전 촬영 당시에도 상대역이었던 샤이니 온유가 성추행 논란에 휩싸여 드라마를 하차하면서 대타로 투입된 배우 이유진과 모든 촬영을 새로 진행해야 했다.

이번에도 또 다시 한승연에게 재촬영이라는 시련이 찾아오자 팬들의 안타까운 위로가 이어지고 있다.

한편 tvN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은 오는 21일 첫 방송돼 매주 월, 화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김세정 기자 ent@newstown.co.kr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27
default_news_ad4
ad44

인기기사

ad31
ad46
ad45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