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울릉 태하 황토구미, 훼손된 소라계단 새단장

기사승인 2018.04.17  16:22:25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32억원 투입 준공... 경관인도교, 연결 산책로, 스토리텔링 벽화 등

   
▲ '태하 황토구미 소라계단 진입로 조성사업’이 완료돼 16일부터 전면 개방됐다. ⓒ뉴스타운

경북도는 울릉군 태하마을 황토굴 소라계단 파손으로 시행한 태하 황토구미 소라계단 진입로 조성사업을 완료하고 16일부터 전면 개방했다.

 

울릉 태하 황토구미 소라계단 진입로 조성사업‘15년부터 ‘18까지 총사업비 32억원을 투입하여 경관인도교(L=50m), 연결 산책로(L=170m), 스토리텔링 벽화 등을 조성했다.

 

울릉군은‘06년 친수연안조성 연안정비사업으로 추진하던 기존 소라계단이 지난‘14년 소라계단 옆 석산이 무너지면서 군청 추산 3000만 원 상당의 피해가 발생해 관광객 통제 및 해양로드 관광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새로 준공된 경관교량은 안전을 위해 낙석 위험 위치에서 부터 40m정도 떨어져 교각을 설치하고, 노약자를 위해 교량 상단(H=19m)까지 계단없이 슬로프로 조성하는 등 이용 관광객의 편의를 도모했다. 또한, 소라계단 벽면에는 울릉도 역사를 느낄 수 있는 성하신당 전설과 개척시대 역사길의 벽화가 그려져 있어 지역의 대표적인 문화역사관광지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세환 경북도 동해안 전략산업국장은 울릉도 태하항과 태하 등대를 잇는 해안 산책로 조성으로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해양경관 개선에 따른 명품 관광섬 이미지 제공으로 지역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강문 대기자 lkm4477@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