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구리시, 미래상과 발전전략을 위한 ‘2035년 도시기본계획’ 수립 추진

기사승인 2018.03.14  10:56:58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도시계획 패러다임 변화 등 대・내외적인 여건에 따른 세부계획 수립

   
▲ [사진 설명] 구리시 전경 ⓒ뉴스타운

구리시(시장 백경현)는 도시발전의 종합적인 장기로드맵이 담긴 2035년 구리도시기본계획 수립 및 도시관리계획(재정비) 용역을 착수했다.

시는 저출산, 고령화 및 저성장 시대 도래와 4차 산업과 도시계획 패러다임 변화등 대・내외적인 여건에 따른 도시 미래상과 더불어 향후 예상되는 혁신적인 트랜드를 수용하기 위한 종합적인 발전방향이 담긴 장기적인 계획의 목표연도를 2035년으로 계획하고 단계적이면서 세부적인 과업들을 추진하겠다는 것이다.

이에 따라 시는 돌다리사거리 중심상업화 타운 모색, 갈매동 공공주택지구, 구리테크노밸리를 비롯한 각종 개발사업을 반영하고 더불어 여가・문화시설 확충으로 인한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도모하는 등 효율적인 도시관리계획을 수립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도시 공간구조 개편에 따른 생활권별 계획 인구 지표를 현실적으로 산정하여 미개발지에 대한 지속가능한 발전을 실현하고, 시대 상황에 최적화된 효과적인 도시기본계획 수립 등 시 역점사업 추진 과정에서 지역 주민들의 의사가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시민 30인 내외로 시민계획단을 구성 운영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구도심 도시재생 뉴딜 정책방안을 비롯하여 주택 밀집지역의 충분한 주차공간 확보와 도시계획시설의 단계별 집행계획 수립 및 불합리한 용도지역 상향 등 2035년 장기발전계획에는 사람과 기업이 모여드는 활기찬 구리창조의 비전으로 적극 추진하여 대한민국에서 구리시민이 최고로 대우받는 구리시로 거듭나도록 잘 관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종민 기자 gosanaaa@hanmail.net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