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경기도 25개 교육지원청, 학교폭력갈등조정자문단 출범

기사승인 2018.03.13  23:34:50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화해와 관계회복 실질적 지원 필요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13일 25개 교육지원청에서 3월부터‘학교폭력갈등조정자문단’이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범하는 ‘학교폭력갈등조정자문단’은 학교폭력 사안의 갈등과 분쟁이 많아져 교육공동체의 화해와 관계회복을 위한 실질적 지원이 필요하다는 현장의 요구에 따라, 작년 10월 구리남양주교육지원청에서 시범 운영을 거친 후 전 지역으로 확대한 것이다.

또한, 최근 3년간 경기도 학교폭력 심의건수는 2014년 4,107건, 2015년 4,198건, 2016년 5,481건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재심 및 행정심판 청구 건수도 늘어나는 추세라 학교뿐만 아니라 지역사회의 관심과 전문적인 지원 및 협력을 이끌어내기 위한 첫 발이기도 하다.

25개 교육지원청의 ‘학교폭력갈등조정자문단’은 지역의 여건과 특성을 반영한 자문을 위해 인근 지역의 정신과전문의, 상담전문가, 변호사, 경찰, 교수, 교원 등 10~20명의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했다.

자문단은 단위학교가 학교폭력 사안에 따른 갈등 조정 요청을 하면 갈등 양상을 파악하여 화해, 갈등 및 분쟁 조정은 물론, 법률, 의료, 상담 등 전문 분야의 자문과 지원 역할을 담당한다.

특히, 학교폭력대책자치위원회의 전문성과 신뢰도를 제고하고, 학교폭력의 갈등과 분쟁 최소화, 교육적 관점에서 이해와 공감, 소통과 치유의 기반 마련 등 교육공동체의 관계회복을 위한 통합적 지원을 통해 학교폭력 예방 효과도 높일 예정이다.

한편, 도교육청은 지원단의 효율적인 활동을 위해 지난 1~2월 찾아가는 교육지원청 간담회를 통해 준비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컨설팅을 진행했으며, 자문위원의 현장 지원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서는 4월초 권역별 워크숍, 7~8월 학교폭력갈등조정 현장전문가 연수를 실시할 계획이다.

차영환 기자 focus9977@nate.com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