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뉴스타운 손상윤 회장 단식투쟁 8일째 건강 악화로 구급차에 실려 병원 응급실 행

기사승인 2018.02.06  14:40:03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애국 국민들 건대 병원 앞 '성명서'발표

   
▲ 뉴스타운 손상윤 회장은 6일 오후 1시쯤 더 이상의 단식 투쟁은 생명의 위험에 이를 수 있다는 판단아래 애국국민들과 임직원들의 강력한 단식 중단을 요구하며 거의 강제로 병원 응급실행을 결정했다. ⓒ뉴스타운

단식 8일째를 맞이한 본지(뉴스타운) 손상윤 회장이 어제 저녁부터 극심한 체력 저하와 정신혼미, 전신마비 증상 등을 보인 끝에 6일 오후 1시쯤 긴급히 건국대 병원 응급실로 실려갔다.

손상윤 회장은 끝까지 단식 투쟁을 강행 뜻을 굽히지 않았다. 애국국민들과 본지 임직원들이 더 이상 버티는 것은 손 회장의 건강이 돌이킬 수 없을 정도 악화될 수 있다며, 강력히 병원행을 권고했으나, 손 회장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주장이 관철될 때까지 버티겠다며 끝까지 버티었으나, 주변의 만류로 끝내 응급실로 가게 됐다.

한편, 국변의 조원룡 변화사와 애국국민들은 건국대 병원 앞에서 "성명서"를 발표했다.

 

 

 

보도국 newskorea@newstown.co.kr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