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여수시, 헛개나무 숲 등 내년도 숲속의 전남 만들기 10곳 선정

기사승인 2017.10.12  19:58:23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4억4000만 원 확보, 가사리 생태숲 등

   
▲ ⓒ뉴스타운

여수 곳곳에 다양한 주제의 숲이 시민들의 손으로 만들어진다.

여수시(시장 주철현)는 내년도 숲속의 전남 만들기 공모사업에 10곳이 선정돼 4억4000만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12일 밝혔다.

공모에 선정된 숲은 △호명마을 헛개나무 소득숲 △조화리 마을숲 △미평마을 풍치숲 △엑스포힐스테이트 경관숲 △가사리 생태숲 △나라꽃 무궁화 동산숲 △기차역주변 경관숲 △여천역 가로경관숲 △학동 가로경관숲 △원학동 가로경관 숲 등이다.

호명 새마을회 등 10개 단체 500여 명의 시민들은 내년 2월부터 6월까지 부지특성과 주변여건을 고려한 특색 있는 숲을 조성할 예정이다.

시는 지난해도 숲속의 전남 만들기 공모사업을 통해 2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호명 생태하천 숲 등 5개 숲을 조성했다.

숲속의 전남 만들기는 전남도의 브랜드 시책으로 주민·단체가 직접 사업을 제안하고 지역의 특화자원을 활용해 아름다운 숲을 만드는 사업이다.

시 관계자는 “숲속의 전남 만들기를 통해 시민들과 함께 자투리땅 등을 아름다운 휴식공간으로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심광석 기자 neonewst@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