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순창군, 새농촌 육성기금, 한도는 크게 늘고 이율은 낮아지고

기사승인 2017.08.29  15:12:25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뉴스타운

전북 순창군이 농가의 경제적 안정을 도모하고 소득 증대에 필요한 자금을 적기에 지원하기 위해 지원하고 있는 새농촌육성기금 한도액을 대폭 늘리고 이율을 인하해 지역 농민들에게 희소식이 되고 있다.

군은 올해 하반기 새농촌육성기금 지원에 있어 기존 융자한도액을 농업인 3천만원이던 것을 5천만원으로 늘리고 농업법인은 8천만원에서 1억원까지 확대 지원한다고 밝혔다. 특히 융자 이율을 기존 1.5%에서 1.0%로 인하해 농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크게 덜어 줬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상환기간은 3년 이내 상환으로 융자가 필요한 농가는 9월 8일까지 거주지 읍면사무소에 신청하면 되며 군에서 최종 심의를 거쳐 지원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융자지원대상자로 선정되면 NH농협은행 순창군지부에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제도 등을 통한 대출심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융자 지원된다.

군은 경제적 어려움으로 신규 사업에 진입하지 못하는 건실한 농업인들을 위해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융자지원이 이루어 질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황숙주 군수는 “젊고 유능한 농업인들이 한시적 경제적 어려움으로 성장가능성이 큰 신규사업에 진입하지 못하는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이번에 새농촌 육성 기금의 한도액을 대폭 늘리고 이율을 낮춰 경제적 어려움을 덜 수 있도록 조치했다” 면서 “가능성 있는 농업인들이 새농촌 육성기금을 이용해 성공의 기회를 잡고 농업 경쟁력을 높여 나갈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심광석 기자 neonewst@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Net1_3
ad6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