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6
default_setNet1_2

자유한국당, 5.18 북한군 개입 의혹과 유공자 선정 절차 및 대상자 문제점 규명 요구

기사승인 2017.05.18  18:20:44

공유
default_news_ad1
ad66

- 정준길 대변인, 5.18 관련 대통령 연설에 대한 논평에서 이같이 촉구

   
▲ ⓒ뉴스타운

자유한국당은 18일 정준길 대변인 논평을 통해 “5.18 유공자 선정 절차 및 대상자의 문제점, 5.18 당시 북한군 개입 의혹 등 5.18 진상규명을 위해 반드시 필요한 부분까지 함께 밝혀져야 한다”고 밝혔다.

정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이 광주 5.18기념식에 참석해 “5.18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겠다는 공약 준수”, “헬기 사격까지 포함해 발표의 진상과 책임을 밝히는 등 5.18 진상 규명을 위한 노력을 하겠다”고 한데 대한 논평에서 이같이 촉구했다.

또한 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추진하고자 하는 5.18 진상규명이 과거 노무현 정권의 과거사청산위원회와 같은 사회적 혼란과 갈등으로 재연되지 않고, 미래와 통합을 위한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자유한국당은 이날 대변인 논평에서 “5.18헌법 정신을 헌법 전문에 담는 문제는 충분한 국민적 논의와 합의가 필요하다”면서 “국회에 설치된 개헌특위에서 국민의 여론을 반영하여 충분히 협의해 나갈 필요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자유한국당 정준길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대선에서 공언한 내년 지방선거 때까지 개헌하겠다는 대국민 약속을 반드시 지키기 바란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의 5.18 연설에 대한 자유한국당의 정준길 대변인 논평이 나오자, 현시국과 미래를 우려하는 수많은 국민들이 환호하며 뜨거운 성원을 보내고 있다.

맹세희 기자 suok1113@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51

인기기사

ad57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etImage2
default_setNet1_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65
ad63
default_bottom
#top